top of page

GA4 강제 전환, 함께 찾아온 기회 4가지


최근, 많은 마케터가 체감하는 가장 큰 변화 중 하나는 2023년 7월 강제 전환을 진행하게 된 ‘구글 애널리틱스(GA4)’의 도입일 것입니다. 이런 변화는 언제나 위기와 기회를 동시에 가져옵니다. 이 글에서는 마케팅 플랫폼이 유니버셜 애널리틱스(UA)에서 GA4로 전환됨으로써 발생한 변화를 짚어주며, 기회로 볼 수 있는 측면을 이야기하고자 합니다.



1. UA와 동일한 데이터를 수집할 수 없습니다.


새로운 데이터 수집 도구를 도입할 때 가장 어려운 부분은 기존에 수집한 데이터와 새 도구로 수집 가능한 데이터 간의 차이입니다. 구글 애널리틱스4(GA4)도 이전 버전인 구글 애널리틱스3(UA) 사이에도 데이터 수집 영역에 차이가 있어 두 데이터를 비교하는 것이 어렵습니다. 이런 문제는 과거에도 구글 애널리틱스2에서 구글 애널리틱스3(UA)로 전환할 때 발생한 적이 있었습니다. 이에, 많은 데이터 전문가들은 구글 애널리틱스 4가 발표된 이후, GA4를 UA와 병행하며 수집된 데이터를 비교하며 GA4에서 대체 가능한 지표를 찾는 것을 권장했습니다. 하지만, 두 개의 툴로 데이터를 직접 비교 분석한 기업은 많지 않았죠. 기업의 데이터 히스토리는 향후 사업의 발전과 인사이트 도출을 위한 큰 자산입니다. 이전에 UA를 활용했다면, 기존 수집했던 데이터와 같은 내용을 담은 데이터를 GA4에서 추출 가능한지 등을 확인하는 것이 꼭 필요하죠.

한편, 기존의 구글 애널리틱스(UA)와 달리 구글 애널리틱스4는 무료로 빅쿼리*를 활용하여 Raw 데이터 수집까지도 가능해졌으며, 데이터의 수집 및 활용의 범위가 넓어졌어요. 구글 애널리틱스4를 빅쿼리와 연동하여 데이터 수집을 바르게 진행할 경우, UA에서 추출되던 데이터 뿐만 아니라 더 내 비즈니스에 도움이 되는 데이터를 수집 및 가공하는 것이 가능합니다.


* GA4와 빅쿼리 연동방법은 GA4와 연동 가능한 모든 것 ④ 빅쿼리 콘텐츠에서 확인할 수 있어요.



2. 사용자 인터페이스가 확 달라졌습니다.


구글 애널리틱스 4는 이전 버전(UA)과 다른 사용자 인터페이스, 보고서 방식을 채택했습니다. 그래서 이전 버전의 구글 애널리틱스 사용자여도 익숙하게 사용하기는 어려움이 있죠. 기존 UA 사용 유저들은 이러한 변화가 구글 애널리틱스4 도입에 장애가 된다고 말하기도 하는데요.


하지만, 생각해보면 당연한 측면이 있습니다. 새로운 소프트웨어는 새로운 UI가 제공되는 것이 당연하기 때문이죠. 게다가 새롭게 디자인된 인터페이스는 보다 사용자 중심적인 접근 방식으로 제공됩니다. 이전의 UA는 구글이 필요하다고 생각되는 보고서만을 제공했다면, GA4는 좀 더 사용자가 커스텀하게 데이터를 추출하여 확인할 수 있게 된 것이죠. GA4는 내 비즈니스에게 적합한 보고서를 만들어 둔다면, 더욱 쉽게 데이터를 통해 인사이트 및 비즈니스 전략을 세우기가 쉬워집니다. 또한, GA4는 UA보다 구글 플랫폼과 연동성을 더욱 강화했는데요. 구글에서 제공하는 데이터 시각화 툴인 루커 스튜디오*를 함께 사용한다면 더욱 시각화 및 대시보드 형성이 쉽기도 합니다.


* GA4와 루커 스튜디오 연동방법은 GA4와 연동 가능한 모든 것 ③ 루커 스튜디오 콘텐츠에서 확인할 수 있어요.



3. GA4는 과거 데이터 저장의 양을 제한합니다.


GA4는 UA의 이전 데이터와 호환성이 제한됩니다. 이 역시 구글 애널리틱스2에서 구글 애널리틱스3으로 넘어갈 때도 똑 같은 상황이 있었는데요. 많은 데이터가 용어는 같더라도 측정 로직 등이 매우 달라져 비교하는 것이 의미 없는 경우가 다반사입니다.


다만, 비즈니스 전문가들은 팬데믹이 생기고 시장의 변화가 큰 폭으로 발생하면서 3~4년 전 데이터와 현재 수치와의 비교, 심지어 전년 대비 수치 비교가 큰 의미가 없다는 이야기를 하고 있습니다. 웹 사이트 및 앱이 업데이트되고, 마케팅 전략이 현대화되며, 먼 기간과의 비교가 유의미하지 않다는 지적이죠. GA4는 이전(무제한 저장)과 달리 데이터 저장 한도를 14개월로 한정했습니다. 물론, 필요에 따라 구글이 제공하는 빅쿼리(데이터 웨어하우스)를 활용한다면 사실상 무제한의 저장 기간을 얻을 수 있습니다. 하지만, 자체 데이터 부서가 없는 기업이라면 빅쿼리를 도입하는 것은 쉽지 않습니다. 현제 구글 애널리틱스4를 사용에 있어서는 과거 추세를 살펴보는 것보다는 실시간 및 미래 지향적인 통찰력을 세우는 자세가 요구됩니다. 단순히, 과거 데이터를 통해 캠페인 효과를 검증할 때만 구글 애널리틱스를 사용하는 것은 큰 의미가 없습니다. 구글 애널리틱스를 통해 사용자 행동 변화를 확인하고, 그 이유를 알아보고 실제로 행동 변화가 있는 개별 사용자에게 적절한 액션을 취하는 것 등이 필요하죠. 이는 여러 구글 마케팅 플랫폼과의 연동, 더욱 적극적인 데이터 기반의 마케팅 활동을 기획할 때 가능해집니다.



4. GA4는 더 개인정보 보호에 적극적이어졌습니다.


구글 애널리틱스4는 UA에 비해 더 개인정보 보호에 적극적이어졌습니다. 기본 IP를 식별가능했던 UA와 달리 GA4는 기본적으로 사용자의 IP 주소를 익명화하여 저장하여, 유럽 연합 일반 데이터 보호 규칙(GDPR)과 같은 개인정보 보호 규정을 더 철저히 준수하고 있습니다.


또한, 한국의 경우, 구글 시그널 사용에 제한이 없어 해당 신호를 활성화하여 사용할 수 있는데요. 구글 시그널 사용에 제한이 있는 국가의 경우에는 해당 기능도 사용을 중지할 수 있는 등 개인정보 보호에 더 적극적이어졌습니다. 일부에서는 구글 애널리틱스4의 개인정보 보호 조치가 데이터 가용성을 제한하고, 마케터가 고객을 이해하는데 방해가 된다는 지적이 있는데요. 개인 정보 보호 이슈를 준수하는 데이터 수집은 이후 발생할 수 있는 리스크를 방지할 수 있기에 안전성있는 전략이라 볼 수 있습니다.



GA4, 그냥 쓰지 말고 ‘잘’ 쓰세요.

마케팅 실무자들에게는 새로운 구글 애널리틱스4(GA4) 도입으로 많은 변화와 동시에 기회와 위험이 함께 찾아왔습니다. 위에서 이야기한 GA4 도입과 함께하는 이슈인 기존 데이터 수집 불가능, 사용자 인터페이스의 변경, 과거 데이터 저장의 제한, 개인정보 보호 강화는 많은 실무자에게 불편함을 주어서 부정적으로 여겨지는 경우가 많습니다. 하지만, GA4의 도입은 전세계 비즈니스의 추세이기에, 해당 이슈의 긍정적인 측면을 찾아내며, 변화의 내용에 적절히 대비한 비즈니스에게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 자명합니다.

GAwiz는 비지니스의 GA4 전환 및 운영을 더욱 효과적으로 지원하고 있습니다. 비즈니스의 효과적인 GA4 활용과 데이터 기반의 마케팅 전략을 성공적으로 구축하고 싶다면 언제든지 GAwiz에게 연락주세요. GAwiz의 데이터 전문가가 언제든지 쉽고 친절한 언어로 옆에서 도와드리겠습니다 😊



 

GA4의 더 커진 확장성을 쉽고 제대로 누리는 방법, GAwiz와 함께해요.


조회수 225회

Comentários


bottom of page